오늘 홍대에서 저녁을 먹고있었습니다..

술집은 아니었구요,,

그냥 일반 음식점이었습니다..

친구랑 조용히 먹고있었는데... 옆쪽 테이블 여자두명이 저희를 자꾸 쳐다보는겁니다..

너무 섹시하고,, 범접할수 없이 생겼기에.. 내가 찌질해보여서,,둘이서 날 흉보는건가,,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.

밥을 다 먹어갈무렵,,

갑자기............................


여자 두명이 우리옆에 앉는겁니다... 

그러더니.. 제 옆에 앉은 여자가 " 같이 놀래요?" 이러는겁니다..

그래서 저는 " 아뇨."라고 말했어요.. 

그랬더니 여자가 " 그러지말구 같이 얘기좀해요,," 그러는 겁니다..

하지만 저는 이렇게 이쁜여자가 나에게 들이댄다는건 뭔가 꿍꿍이가 있다고 생각하여,,

싫다고 말했습니다..

제 친구 옆에 앉은 여자가 " 싫다면 어쩔수 없고요,, 그럼 그냥 갈게요,, 가자" 그러는겁니다..

저는 속으로는 아쉽기도 했지만,,, 다행이라 생각하여 가만히 있었습니다.

근데 제 옆에 있던 여자는 뭔가 존심이 상했나봅니다.. 저따위가 감히 퇴짜를 놓았으니ㅋㅋㅋㅋㅋㅋ

어케든 저랑 나가고싶었나봅니다.. 막 스킨쉽을 하더라구요,,, 어이가 없었죠,,, 술집도 아니라,, 걍 음식점에서ㅋㅋㅋㅋ

막 제 허벅지를 만지더군요,,,, 이건 성추행이라고 생각했지만 간만의 손길에 가만히 있게되었습니다.

그러더니 손등으로 제 ㅈㅈ를 툭툭 치더라구요,, 제가 가만히 있으니까,, 지 친구보고 웃더군요ㅋㅋㅋㅋㅋ

향기는 얼마나 좋던지,, 슬슬 ㅂㄱ되기 시작했는데...

하지만 제친구가 바른생활사나이입니다.ㅋㅋ 그래서 우린 그만 일어났죠,,


이건 그린라이트인가요?? 아님 꽃뱀인가요?